티스토리 뷰

반응형



게임의 이름은 유괴 이름부타 독특했다. 주제 또한 관심을 끈다. 그냥 집어든 택이었지만 추리소설인 만큼 흡입력이 초반부터 좋았다. 그만큼 단숨에 읽어내려갔다. 다만 추리소설인 만큼 예측과 복선을 대비해 여러가지 상상을 하면서 읽었지만 결론까지 내가 생각했던 시나리오 대로 흘러가진 않았다. 그렇다 매가 생각한 대로 이야기기 흘러가면 나의 자만심과 허탈감에 책을 일찍 덮었을지 모른다. 그런만큼 나름 스피드 있게 재미있게 읽어내려갔다.
막바지에 완벽해 보였던 유괴 계획의 헛점과 느슨함이 들어나긴 했지만 그래도 결론을 확인하고 싶은 마음에 금세 읽어 내려갔다. 좀 더 다른 결말을 생각했지만 그 전에 이야기는 끝을 냈다. 그래 요즘은 차라리 이상한 결말보다 이럴게 애매하게 끝나는게 낫다. 한편으로 내가 기대했던 결말을 기대했을지도 보르지만 그러지 않는게
서로 좋다.

결론은 저자는 우릴 실망시키지 않았다. 고로 재미있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