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첨단에 맛집이 있다고 하여 점심에 회식을 가볍게 하고자 보쌈마루에 들렀습니다.

메뉴는 보쌈이 기본이고 나머지 여러가지가 있더군요.

우선 메뉴판 부터~

살펴봅니다.

먹을건 정해져있지만요! ㅋ


저희가 먹은 문어튀김과 바베큐스페셜은 여기 있네요.

후식으로 겸해서 먹은 차돌 막국수

3명당 메뉴 1개씩 시켰습니다.


메뉴가 생각보다 많더군요.

다양한 연령과 계층을 만족 시키려면 어쩔 수 없지만요. ㅎㅎ


기본으로 반찬을 주셨는데 튀김에 보쌈이 나오다보니 소스가 퓨전이네요. 

케찹에 간장마요, 양념소스, 마늘에 쌈장, 쌈거리까지...

야채 상태는 좀 삐리~ 아삭해야 될 고추가 말랑거렸어요. ㅠㅠ


그리고 오뎅국은 셀프바가 따로 있던데 평일 점심이라 그런지 관리가 안되어 차갑습니다.ㅠ

사장님이 중간에 한번 리필겸 데워주셨다는 ㅎㅎ 

술먹을 때 국물로 먹을만 할 거 같습니다.


기다리던 메뉴가 나왔습니다.

보쌈은 3가지 마늘, 데리야끼, 매콤한 맛이 있는데 매콤을 넘어 많이 맵습니다.

데리야끼는 먹을만 하고, 마늘은 너무 양념이 강하네요.

기본 보쌈은 맛있었는데 양념이 아쉽습니다.


문어튀김과 감자튀김, 파절이, 야채, 토마토, 파인애플까지 다양하게 담겨옵니다.

파인애플 왜 주나 했더니 매콤한 맛 잠재우기 위해 주신거라는 걸 먹어보고 알았네요.


전체적인 상차림입니다.

회식이라고 가볍게 한잔씩 했는데 그닥 어울리지는 않았던 듯 ㅎㅎ


후식으로 먹은 차돌 막국수

비쥬얼은 좋은데 막국수 양이 적네요 ㅋㅋ

야채가 함정이었어요 ㅠㅠ

차돌 고기가 숯불 향이 강해 막국수가 좀 애매 했네요.

이미 메인을 먹고 후식으로 먹어서인지 남자 4명이서 반 남겼네요...


그리고 음식에 먹었던 와인~

깔끔하긴 했는데 좀 스위트 했더라면 

매움에 지친 입안에 안식을 줬을텐데  🤔🤔


총평을 하자면

점심에는 정식을 먹으로 많이들 오시고

저녁 시간 때나 주말에 기본 보쌈에 술 마시러 오기엔 좋을 거 같습니다.

그 외 튀김류나 양념이 들어간 보쌈은 맛이 강하니 싫어하신 분들은 참고하시구요~


주차는 뺑뺑 돌아서 했네요.😭

뒤쪽에 주차장 있었는데 ㅠㅠ 참고하세요~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