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점심 먹으러 나갔다 갑자기 쌀국수 먹자는 말에 차 세우고 들어갔던 에머이입니다.

매번 쌀국수는 바푸리포만 가다가 에머이는 처음 와보네요.

셋이 갔는데 저만요... ㅋㅋ

점심에 갔는데 절반은 예약석이더군요

일찍 가서 다행이지 늦게 갔으면 자리도 없었을 뻔

처음 감자튀김인 줄 알았던 단무지

쌀국수 고추 넣어서 먹어야 칼칼하니 맛있습니다. 생각했던 맛입니다.

볶음밥 밥알이 입안에서 살아 움직여요 ㅎㅎ

특유의  향과 맛이 이곳이 베트남이쥬~ 

분짜는 고기가 더 맛있었던 거 같아요 ㅋㅋ 

셋이서 메뉴 3개 시켰는데 양이 적당하네요.

제가 많이 먹긴 했지만 ㅎㅎㅎ

깔끔하게 마무리하고 나왔습니다.

다른 곳 보다 가격이 있지만 그만큼 맛은 확실하네요.

영수증 들고 투썸에 가시면 아메리카노 할인도 해준답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