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대패하면 대인동 칠우만 다니다

두암동 대패삼겹살 꽃쌈 앞을 지나가는데

사람이 많아 호기심에 고고!!


우선 가격이 칠우보다 비싸군요

하지만 생고기를 바로 얼려 쓰신다니 기대해 봅니다.


반찬은 보시는 바와 같이

심플합니다.


고기는 확실히 두툼하네요.


불판에 은박지 깔지 않는게 가장 좋네요.

백김치 그냥 먹어도 맛있던데

구워서 먹으면 더 맛있음!

잘 타니 잘 뒤집어 주세요~


치커리가 거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듯 보이나

배추와 깻잎 상추가 둘이서 2인분 먹을양은 충분합니다.


반찬이 끝인줄 알았으나 된장국과 부침개를 주시네요

부침개 색이 어찌나 곱던지 ㅋㅋ

맛보다 색에 매료됨


볶음밥은 2인분 이상 된다고 하기에

고기는 그만 먹고 밥으로~


고기는 조금 남겨두었다

 볶음밥에 넣어 더 맛있게 먹기~

😉

밥 양이 조금 많아 부담이었으나

그래도 싹싹 다 비우고 왔네요.

맛있게 잘 먹어 와보길 잘 했다 생각드네요.

다음에는 주먹밥을 먹어봐야겠습니다.

👍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