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지인의 적극 추천으로 가게 된 산포반점

혁신도시 처음 생겼을 때 점심에만 가게를 하셨었다고 하지만 지금은 경쟁자가? 많아져 저녁 장사도 하신다네요.

중국집에서 보기 힘든 무채가 있네요.

반찬 추가는 셀프예요~

짜장면 3천 원이 가성비를 말해주고 있지요

다른 테이블 보니 대부분이 콩국수를 드시더군요

빨강탕수육 우려와 달리 매콤 달콤 맛있었어요

 

삼선짜장은 면과 소스를 따로 주시네요.

기본 짜장 소스에 해물만 추가한 느낌?

일반 자장면

3천 원이면 뭐 가성비는 좋다고 밖에 할 수가 ㅋㅋㅋ

면발이 두껍고 탱탱한게 특징이네요

점심이라 그런지 생각보다 안이 넓은데도 자리가 다 차더군요

지역주민부터 혁신 근무하는 분들까지 다음엔 콩국수와 탕수육을 먹어봐야겠네요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