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새롭게 생긴 분식집이 있어 점심 먹으러 찾아간 '얌샘김밥'입니다

김밥을 포장하면 한 줄로 종이 박스에 포장해주는 곳이지요~

메뉴판을 보지 않고 계산 후 먹는 거라

모다기? 뭐지 하고 저는 시켰습니다. 

나머지 분들은 각자 취향대로 돈까스와 라면 김밥 등을 주문~

역시 처음 온 곳은 기본 김밥을 먹어보면 전체 맛을 알 수 있습니다.

무난합니다. 김밥 옆구리가 잘 터지는 건 좀 아쉽네요.

짬뽕 라면은 오징어 짬뽕 생각하시면 됩니다. 추가로 해물과 야채가 더 들어있지요~

모다기의 정체는 튀김, 떡볶이, 김밥인데

야채 튀김이 제일 맛있네요.

치즈돈까스는 적당한 두께와 치즈가 있긴 한데 저는 잘 모르겠는데

여자분은 고기 냄새가 난다고 해서 제가 다 먹었...

결국 모다기에 치돈까지 배 터지게 먹고 왔습니다.

요즘 같은 날 김밥 사들고 빛가람 호수공원 가서 먹는 것도 괜찮아 보입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